중국 후베이서 코로나19 신규 확진 나흘째 1천명 아래

사회 / 연합뉴스 / 2020-02-23 10:04:31
중국 전역 누적 확진 7만7천명 육박…사망 2천400여명

 

▲코로나19 환자 진맥하는 중의학병원 의료진


중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감염증의 피해가 가장 심각한 후베이(湖北)성의 신규 확진자가 나흘째 1천명 밑으로 떨어졌다.

하지만 중국 전체로 보면 누적 확진자가 7만7천명에 육박하고 사망자가 2천400여명에 달해 피해는 여전히 심각하다.

23일 중국중앙TV에 따르면 중국 내 피해가 가장 심각한 후베이성은 지난 22일 하루 동안 코로나19 확진자가 630명, 사망자가 96명 각각 늘었다고 발표했다.

후베이성 신규 확진자는 지난 18일 1천693명을 정점으로 19일 349명, 20일 775명, 21일 366명, 22일 630명으로 1천명 아래로 유지되고 있다. 

▲우한 스포츠센터에 수용된 코로나19 환자들

후베이성 확진자 중 8천583명은 중태며 1천845명은 위독한 상태다.

앞서 중국 전국 통계를 발표하는 위건위는 22일까지 전국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7만6천288명이고 사망자는 2천345명이라고 집계했다.

 

연합뉴스

 

[ⓒ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