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항만공사, 창업아이디어 발굴 해커톤(SPLASH) 성료

경제 / 이남주 기자 / 2020-10-22 13:12:19
▲ 울산항만공사와 인천, 부산, 여수광양항만공사가 개최한 ‘제2회 4개 항만공사 창업 아이디어 발굴 해커톤(SPLASH)’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울산항만공사(UPA, 사장 고상환)와 인천, 부산, 여수광양항만공사가 개최한 ‘제2회 4개 항만공사 창업 아이디어 발굴 해커톤(SPLASH)’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된 이번 해커톤은 총 42개의 팀이 창업아이디어를 접수하였으며, 온라인 심사 평가를 통해 10팀의 아이디어가 최종 결선에 진출하였다.

해양산업(해양 디지털 뉴딜, 해양 그린 뉴딜, 해운, 항만, 물류, 해양레저, 해양관광, 해양교육 등)을 주제로 다양한 창업아이디어가 제시되었으며 그중 ‘내산성을 가진 콘크리트용 보수제품’을 발표한 알피엠팀이 대상의 영예와 상금 500만원을 수상했다.

이어서 금상 Neptune Cloud팀은 ‘벙커유 해운물류 생산성 개선 클라우드 플랫폼’ 창업 아이디어로 300만원을, 은상 ㈜맵시팀은 ‘AI를 통한 항만 내 비정상적 움직임 감지 시스템’으로 200만원, 동상 TOMS팀은 ‘예선배차 관리 시스템’으로 100만원의 상금을 수상하였다.

수상한 4팀 모두 추후 4개 PA와의 1:1 매칭을 통한 창업지원금, 사무공간, 멘토링 등의 후속 지원이 제공된다.

고상환 사장은 “해양산업 분야에서 새로운 시장이 창출이 될 수 있도록 선발된 우수한 아이디어를 사업화하는데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남주 기자

 

[ⓒ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