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동서발전, 임직원들과 태화강 국가정원 환경정화 시행

경제 / 김승애 기자 / 2020-01-03 16:28:51
새해맞이 사회공헌 활동
▲한국동서발전(주)은 3일 오후 2시 울산 태화강 국가정원 일대에서 본사 임직원 40여 명이 함께 새해맞이 환경정화 활동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한국동서발전(주)(사장 박일준)은 3일 오후 2시 울산 태화강 국가정원 일대에서 본사 임직원 40여 명이 함께 새해맞이 환경정화 활동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한국동서발전은 지난 2일 ‘새로운 10년! 청렴한 녹색에너지로 보답하겠습니다’를 주제로 2020년도 시무식을 개최했으며, 이날 첫 번째 사업으로 태화강 국가정원 환경정화 활동을 시행했다.

한국동서발전 관계자는 “‘청렴한 녹색에너지’는 향후 동서발전의 새로운 10년을 상징하는 문구로, 임직원의 청렴한 자세와 친환경 에너지 생산을 강조하는 의미”라며 “친환경 에너지, 깨끗한 에너지를 생산하겠다는 동서발전의 의지를 표현하고자 오늘 환경정화 활동을 시행했다”고 전했다.

한국동서발전은 전국 5개 사업장에서 ‘1사 1하천 및 1사 1산 가꾸기’ 활동을 통해 발전소 인근 환경보호를 책임지고 있으며, 지난해 4월 1천만원 상당의 ‘탄소 상쇄 숲 가꾸기’ 사업으로 울산대공원 박물관 주변 산지에 1천 그루의 나무를 심는 등 친환경 에너지 발전소 운영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

김승애 기자

[ⓒ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