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티앤씨, 무신사와 친환경 원단 개발 업무협약 체결

경제 / 이남주 기자 / 2022-01-21 15:17:41
  • 카카오톡 보내기
▲ 효성티앤씨는 21일 ‘무신사 스탠다드’의 첫 친환경 제품 라인인 ‘그린 라인’에 적용될 리사이클 원단을 공동 개발하기로 하고, 국내 1위 온라인 패션 플랫폼 무신사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효성티앤씨의 국내 대표 친환경 리사이클 섬유인 리젠이 온라인 패션 플랫폼 무신사가 전개하는 ‘무신사 스탠다드’의 친환경 제품으로 출시된다.

효성티앤씨는 21일 ‘무신사 스탠다드’의 첫 친환경 제품 라인인 ‘그린 라인’에 적용될 리사이클 원단을 공동 개발하기로 하고, 국내 1위 온라인 패션 플랫폼 무신사와 업무 협업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효성티앤씨는 무신사 스탠다드 ‘그린 라인’ 제품에 적용될 리사이클 원단을 개발해 공급하기로 했다.

리사이클 원단은 효성티앤씨가 투명 페트병을 재활용한 친환경 리사이클 섬유 ‘리젠’으로 제작할 예정이다.
국내 친환경 섬유산업을 이끌고 있는 효성티앤씨가 MZ세대 사이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무신사 스탠다드에 ‘리젠’을 공급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효성티앤씨는 친환경 가치 소비를 중시하는 고객들의 니즈를 더욱 가까이에서 파악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무신사는 고품질의 원단 개발 과정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기로 했으며, 상반기 중으로 친환경 티셔츠 등이 포함된 ‘그린 라인’을 제작 및 출시할 예정이다.

효성티앤씨는 최근까지 지자체와 협업해 리사이클 폴리에스터 섬유 ‘리젠서울’, ‘리젠제주’, ‘리젠오션’을 생산하고, 이를 의류 및 가방으로 제작해 국내 친환경 패션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지난해 12월에는 모던한복 브랜드인 ‘리슬’과 협업해 ‘리젠’이 적용된 트렌디한 한복 10여종을 선보이는 등 다양한 친환경 패션 브랜드들과의 협업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이남주 기자

 

[ⓒ 울산종합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